아빠네 가족여행

이런저런 이유로 아빠는 나의 결혼 후 만 4년만에 제주에 오셨다. 고모네와 함께.

큰고모부는 일흔이 훌쩍 넘으셨고 기억속에 날카로웠던 둘째 고모부는 너무 웃긴 분이셨다. 머리숱을 뽐내며 굵은 파마를 한 곱디고운 큰고모와 작은고모가 계셨고, 막내고모는 말하길 할머니 소리는 정우에게 처음 들어보셨다고 ㅋㅋ 그도 그런것이 큰고모와 10살넘게 차이가 나니 아빠가 업어키웠다 하셨다. 아, 아빠 가족은 6남매이다.

나도 매번 까먹어 여기 적어둔다.

2018년 기준

큰고모(69세)-아빠(66)-둘째고모(64)-삼촌(63)-막내삼촌(59)-막내고모(58)?

막내삼촌과 막내 고모가 헷갈린다; (추후수정예정)

아빠는 내년 이맘때쯤 삼촌네들과 같이 오시면 좋겠다 하셨다. -미세먼지만 아니면 봄에 오셔도 이쁜데 – 아무래도 함께 못온것이 내내 마음쓰인 것이리라.

부모님들 덕분에 서먹했던 사촌들과도 조금은 친해진 듯 하고먼길 함께 여행와주셔서 고맙다.

또 고생해준 여보에게 무한한 감사를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