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감물로 염색한 천이 이제야 색이 나왔다.
감물은 살균효과가 뛰어나 천에 염색하면 벌레들이 비켜간다고 한다.
나는 고이 보관하던 정우의 배냇저고리와 돌한복을 꺼내
기다란 감물염색천으로 감쌌다.
정우가 클때까지 벌레들이 비켜가길 바라면서.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