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m

신랑의 업무소리를 배경삼아 가만히 꽃잎을 찍는다.

멀리 고심끝에 뱉어진 그의 단어들이 음악이 되는 순간.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