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종종 결혼한 후 아기없이 이쁘게 잘 살고 있는 커플들이 많이 부러웠다. 그런데 오늘 집앞 마트에서 정우가 우렁찬 목소리로 “아빠~” 하고 달려가는데 그 순간이 자꾸 생각이 난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